1주차 | 행복매미

글쓴이 메텔

등록일 2010-08-08 16:56

조회수 1,841

글자확대 글자축소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네이버밴드 페이스북 트위터

아침에 외출준비를 하고 있을 때였다.

베란다 방충망에 매미가 붙어서 노래하고 있었다.

신기해서 우리가 구경을 해도 날아가지 않고 계속 앉아 있는 것이다.

6살난 딸아이가 그 매미를 키우고 싶다고 한다.

난 여름한철 지나면 죽기 때문에 키울 수 없다고 했다.

"여름지나면 겨울잠자러 쏙 들어갔다가 다시 여름에 오는게 아니었어?"하고 묻는다.

"아니 매미는 7년동안 땅속에 있다가 여름에 나와서..여름내내 노래하다 죽는거야"하고 말해주었다.


시무룩하게 잠시 있던 아이가 나에게 오더니

"엄마 저 매미는 행복 매미라서 안죽어" 한다.

"행복매미?"

"응, 행복한 사람에게서 행복을 가져다가 마음이 슬픈사람에게 행복을 주거든"

"그래? 그러면 우리 행복을 가져갔기때문에 우리는 슬퍼지는 거야? 하고 내가 물었다.

"아니 우리에게 행복매미기 왔기때문에 우리는 행복한거지" 한다.

그러면서 흥얼흥얼 행복하다 하며 노래를 부른다.


걸어가는 내내

행복매미는 어즐어즐? 소리를 내고

이거?매미는 이것이것 하고 소리를 낸다고 나에게 조잘댄다.


하하 딸아이의 마음속에 있는 매미들이 귀엽다.


우리집에 왔던 행복매미가

삶에 지치고 힘들어하는 집에 찾아가

행복을 전해주었으면 좋겠다.

^<^



마이 페이지 > 스크랩북에서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소중한 글에 감사 댓글 남겨주세요.

 담기 인쇄 답글 목록 글쓰기
로그인 후 덧글을 남겨주세요


글수 글수(4,014 )
쓰기
번호 제목 글쓴이등록일조회수
360639  3주차 | 1. 늘 지금처럼 뽀샤시2010-08-101411
360638  2주차 | 7. 시원하게 내렸네요 박영희2010-08-091822
360637  2주차 | 늦더위~ 1 화니맘2010-08-091805
360636  2주차 | 태풍온다는데.. 1 미니2010-08-091760
360635  2주차 | 둘째아이 1 솔민맘2010-08-091797
360634  2주차 | 7. 나들이 2 뽀샤시2010-08-091849
360633  2주차 | 가족들이랑 계곡 나들이~ 화니맘2010-08-082060
360632  1주차 | 행복매미 메텔2010-08-081842
360631  2주차 | 찬거리가 떨어졌다. 미니2010-08-081894
360630  2주차 | 6. 말복이네요 뽀샤시2010-08-081691
360629  2주차 | 날씨가 좋을 것 같아요 솔민맘2010-08-081797
360628  2주차 | 일찍 시작해요 박영희2010-08-081792
360627  2주차 | 후기 쓴다고.. 1 화니맘2010-08-071886
360626  2주차 | 하루 종일 빨래만.. 미니2010-08-071928
360625  2주차 | 5. 안부전화 뽀샤시2010-08-071907
360624  2주차 | 날씨가 이상해요 솔민맘2010-08-072030
360623  1주차 | TV 고장 메텔2010-08-072240
360622  2주차 | 정말 더워요 박영희2010-08-071834
360621  1주차 | 타인은 나의 거울(1) 메텔2010-08-061792
360620  2주차 | 에고.. 덥다. 미니2010-08-061843
쓰기
검색 목록보기


산타배너
미즈 함께날다
이벤트·체험단

기간 ~

포미비앤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