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차로 1시간이상 출근길...힘들겠죠?

글쓴이 익명

등록일 2019-09-20 09:09

조회수 638

글자확대 글자축소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네이버밴드 페이스북 트위터

1년을 넘게 쉬고 있던 신랑이 9월부터 출근을 했어요

3월부터 5개월동안 학원도 다니고 자격증도 따고 열심히 노력해서

좋은 결과 얻었다고 다들 좋아했는데...

거리가 너무 멀어요...ㅠㅠ

자차로 안 막히면 1시간 막히면 1시간30분은 잡아야 해서

6시30분이면 출발하네요(8시 출근, 5시 퇴근이에요)

아직 야근은 없어 7시30분쯤 저녁을 먹는데 먹고 쫌 있다 조용해서 보면

자기도 모르게 쓰러지듯 자요...ㅠㅠ

지금 사는 곳에 이사온지도 얼마안되고 신도시라 살기 좋아 이사갈 생각이 없긴 한데

너무 힘들어하는거 같아서 고민입니다...

주말에 맛있는거 해줘야겠어요...


마이 페이지 > 스크랩북에서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소중한 글에 감사 댓글 남겨주세요.

 담기 인쇄   답글 목록 글쓰기
로그인 후 덧글을 남겨주세요
2019-11-20 09:33
2019-09-20 16:13


글수 글수(196 )
쓰기
번호 제목 글쓴이등록일조회수
292718   아이와의 충돌 익명2013-03-272052
292717   쇼핑중독??! 익명2013-03-272062
292716   신도시 투자가 가치있을까요? 2 익명2013-03-252423
292715   공인중개사 ..고민.. 1 익명2013-03-221925
292714   슴가가 없어서리-- 익명2013-03-222511
292713   정말 아이들과 가까워질수 없는건지.... 2 익명2013-03-212457
292712   교육 신도시로 분양받는거 괜찮을까요? 1 익명2013-03-202072
292711   20대후반인데... 깊게 페인 팔자주름때문에 고민이에요..ㅠ 2 익명2013-03-202407
292710   왜자꾸 뱃살만 찌는지... 2 익명2013-03-182073
292709   내가 왜 말이 어눌해?? 2 익명2013-03-162171
292708   별거아닌 아무것도 아닌일인데.. 3 익명2013-03-152356
292707   행복은 참 사소한건데.... 3 익명2013-03-151962
292706   언제부턴가 얼굴이 일그러져 있고, 짜증나는 말투... 1 익명2013-03-132098
292705   하루 하루가 힘들고 어렵네요 1 익명2013-03-122203
292704   이것도 불륜인지? 4 익명2013-03-072520
292703   공인중개사 공부방법~ 1 익명2013-03-042346
292702   번호를 주고받았어요.. 3 익명2013-02-272179
292701   딸의외도 2 익명2013-02-192503
    이런경우는 이렇게 대처를 익명2013-03-121868
292700   님들은 남편에게 초코렛 선물하세요? 3 익명2013-02-131904
쓰기
검색 목록보기


이벤트·체험단

기간 2019.11.28 ~ 2020.01.05

DreamMiz

KC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