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e: 저도 들어와도 되나요? 그럼요

글쓴이 치자

등록일 2001-09-02 16:07

조회수 6,045

글자확대 글자축소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네이버밴드 페이스북 트위터


마음이 우울한것 같아서 꽃을 준비했어요

하늘은 높고 바람은 소슬한데 님의 기분은 가라앉는가 보군요

계절이 바뀔때 우울해질때가 있지요

남편은 남편대로 바쁘고 아이들은 아이들대로 제 할일하느라 바쁘고

홀로 남겨진것 같은 외로움에 서러울때가 있죠

그러나 어쩌겠어요

내 마음 내가 다스려야죠

여기서 아직 좋은 친구를 못만나셨나요

마음 털어놓을수 있는 좋은 친구를 만나세요

우울한 마음은 오래 가지고있음 안좋습니다

훌훌 털고 하늘을 한번 올려다 보세요

마이 페이지 > 스크랩북에서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소중한 글에 감사 댓글 남겨주세요.

 담기 인쇄   답글 목록 글쓰기
로그인 후 덧글을 남겨주세요


글수 글수(35,074 )
쓰기
번호 제목 글쓴이등록일조회수
12043   친구야! 김은미2001-09-155875
    Re: 김은미님... 결국은 남편 자랑을?^^ ㅎㅎㅎ 게시판지..2001-09-175761
12042   마니스님도 안녕하시답니다. 하니2001-09-145968
    Re: 마니스님도 안녕하시답니다. 비그린2001-09-145468
12041   관리자님께... 안타까와..2001-09-145870
    Re:알아보도록 하겠습니다. 게시판지..2001-09-145790
12040   하니는 무사합니다만... 전쟁의 그림자가 드리워져서... 하니2001-09-145925
    Re: 하니님.. 게시판지..2001-09-145383
    Re: 오 하니님~~~~고맙습니다 치자2001-09-145441
12039   엠티 잘다녀왔습니다 운영자님들께 감사드립니다 영맘2001-09-136091
    Re: 좋았다니 다행입니다.^^ 게시판지..2001-09-135595
12038   첫 인사 드려요. 반~가워요. 산사랑2001-09-125807
    Re: 안녕하세요 저도 쥐띠예요................. 김매연2001-09-165797
    Re: 잘 오셨어요. 치자2001-09-135811
    Re: 당근!! 모두가 환영해주실 거여요..^^ 게시판지..2001-09-135391
12037   뉴욕 하니님 ((((((((((((((( 허브2001-09-126237
    다행이예여 언냐.. 은비2001-09-125447
    하니는 안전하답니다. 향정2001-09-125745
    Re: 하니님은... 천선아2001-09-125986
12036   선아님... 로렌2001-09-126263
    Re: 로렌님...이런 말을 꼭 제입으로...ㅜ.ㅜ 천선아2001-09-126153
12035   즐거운 비명이 여기까지 들리네요 불루마운..2001-09-116209
    Re: 즐거운 비명이 여기까지 들리네요 치자2001-09-115911
12034   이번 캠프 너무 즐거웠습니다. 아나이스..2001-09-116405
    ☎..오잉 아나이스님..여기서 뵙다니..반갑습니다. 주번2001-09-116183
12033   문은님..기억하실쥐..M.T에서...♪ 비가 내리고.♬..불른 사람인디.. 쑥쑥주번..2001-09-106587
    Re: 히히..비몽사몽...입네다... 주번2001-09-115728
    기억하쥐..M.T에서...♪ 비가 내리고.♬..불른 사람.. 문은2001-09-115632
12032   M.T 치루어주신 관계자님께... 라일락2001-09-106074
12031   늦은 감사 인사와 2002년 사주대 만남을 기약하며.....!! 창포~2001-09-106421
12030   boo 님아... 미안. 향정2001-09-105971
쓰기
검색 목록보기


꼬꼬마 양배추죽
이벤트·체험단

기간 ~

포미비앤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