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e: 프랑크푸르트의 축제

글쓴이 치자

등록일 2001-08-27 19:45

조회수 6,164

글자확대 글자축소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네이버밴드 페이스북 트위터
블루님
좋은 소식 고마워요
세상 참 좋으네요
이곳 서울에 앉아서 머나먼 나라
프랑크푸르트 소식을 이렇게 생생하게 접할수 있으니...

앞으로도 멋진 소식 자주 자주 올려주세요
여기 한국엔 요즘 늦여름의 햇살이 한낮엔 제법 따갑지만
아침저녁으론 서늘 하여 이불을 덥고 잔답니다

시골에선 요즘 사과 배를 수확하고
빨간 고추를 말리느라 농부들 손길이 바쁘구요

가는 세월은 어쩔수없어 그렇게 덥다고 난리치던 때가
엊그제 같은데 벌써 가을옷이 백화점에 내걸렸더군요

블루님
자주 오시니 반가워요
좋은시간 되세요

마이 페이지 > 스크랩북에서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소중한 글에 감사 댓글 남겨주세요.

 담기 인쇄   답글 목록 글쓰기
로그인 후 덧글을 남겨주세요


글수 글수(34,996 )
쓰기
번호 제목 글쓴이등록일조회수
12005   인사 손은경2001-09-016329
    Re: 향기방에서 찾아 헤메다가....... 너털웃음..2001-09-015968
    Re: 잘 오셨어요 치자2001-09-016186
12004   주부로 인정받을 수 있을까용????! 체리쥬슈..2001-09-016936
    Re: 이미 주부시잖아요????! 치자2001-09-016117
12003   선아님...... 너털웃음..2001-09-016421
12002   9월 첫날 - 이 가을에 나는.... 천선아2001-09-016285
    Re: 9월 첫날 - 이 가을에 나는.... 라이브여..2001-09-015868
    Re: 9월 첫날 - 이 가을에 나는.... 정민주2001-09-015958
    Re: 천선아님 글에 답글달기... 홍준희2001-09-016448
12001   잉. 치자님.2001-08-316605
    Re: 하하하 문은님~~~ 세실2001-09-026013
    잉...... 문은2001-09-016268
    푸하하하 문은님 치자2001-08-316131
12000   시간은 참 빨리도 흘러가는군요.. 김향숙2001-08-316009
    Re: 그래도 한가지는 ~~~` 치자2001-08-315972
11999   동호회 마음에 드는학교 소개글입니다.. 홍준희2001-08-316994
11998   돌아온 짱이맘... 짱이맘2001-08-316159
    Re: 돌아온 짱이맘... 치자2001-08-315995
11997   난 눈물겨운 사랑. 남편은 웃기는 사랑 가을이2001-08-306288
11996   그리스신화 mcjin2001-08-306692
    Re: 그리스신화 조영미2001-08-306040
    Re: 그리스신화 노란소국..2001-08-306494
11995   모유사랑방입니다.. 옥성2001-08-305742
11994   즐겁게 사셔요..........................................? miss 서2001-08-296144
11993   선선한 바람이 너무 좋아요 신영2001-08-296249
    Re: 선선한 바람이 너무 좋아요 치자2001-08-305780
11992   첨 입니다. 친구가 되어요 어진이2001-08-296650
    Re: 반가워요 치자2001-08-295615
    Re: 방갑습니다.^^ 노란소국..2001-08-295924
11991   가을의 문턱에서... 다기2001-08-295910
쓰기
검색 목록보기


이벤트·체험단

기간 2020.08.25 ~ 2025.08.25

포미비앤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