체험나들이 | 어여쁜 동백꽃처럼 내 얼굴도 활짝! 제주동백마을

등록일 2023-02-06 00:00

조회수 590

글자확대 글자축소

기간 ~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네이버밴드 페이스북 트위터

어여쁜 동백꽃처럼 내 얼굴도 활짝! 제주동백마을


제주동백마을에서 생동백오일을 넣고 만든 동백비누

한겨울에 붉게 피어난 동백꽃에는 아름다움을 유지하는 힘이 숨어 있다. 동백나무 씨에서 짠 동백기름은 예부터 여인들이 머릿결을 곱게 가꾸는 데 이용했으며, 지금은 여러 가지 효능이 입증되면서 화장품 원료로 주목받고 있다. 찬 바람이 쌩쌩 부는 요즘, 피부 건강이 고민이라면 제주동백마을로 떠나자. 예쁘게 피어난 동백꽃을 보고, 동안 피부를 만드는 비책도 얻을 수 있다.
마을 작업장으로 쓰이는 동백마을방앗간
서귀포시 남원읍 산간에 자리한 제주동백마을(신흥2리)은 300년이 넘은 신흥동백나무군락(제주기념물)을 품은 유서 깊은 마을이다. (사)동백고장보전연구회가 주축이 돼, 마을 공동 사업으로 해마다 토종 동백나무 씨앗을 모아 기름을 짜고 다양한 제품을 생산한다. 주민이 대부분 농사를 짓다 보니 낮에는 귤밭에서 일하고, 저녁에는 동백마을방앗간에 모여 작업한다.
누군가 마을 돌담에 꽂아둔 동백꽃
일일이 손으로 골라낸 씨앗을 깨끗이 세척·건조한 뒤 착유기에 넣어 그대로 압착한 생동백오일은 월등한 품질을 자랑한다. 제주동백마을은 ‘아모레퍼시픽 아리따운 구매 협약 1호 마을’로, 동백나무 꽃과 씨앗 등 화장품 원료가 되는 원물을 납품한다. 화학적인 정제 과정을 거치지 않은 생동백오일은 피부 진정과 보습, 아토피에 효능이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동백비누 만들기 체험을 하는 관광객
제주동백마을은 순도 높은 생동백오일의 효능을 알리기 위해 체험 프로그램을 운영한다. 이를 활용한 비누와 화장품 만들기는 여성은 물론 아이들에게도 인기다. 체험이 어렵지 않고, 내 피부를 위한 천연 화장품을 직접 만드는 의미가 크다.
생동백오일을 넣고 배합한 반죽으로 동백꽃을 만든다.
동백비누 만들기는 녹인 비누 원료에 손으로 빚은 동백꽃을 넣고 굳힌다. 동백꽃은 생동백오일을 넣고 배합한 반죽을 조금씩 뜯어 꽃술과 꽃잎, 잎사귀를 만든 다음 이어 붙이면 된다. 비누가 완성되는 동안 마을을 한 바퀴 둘러보고 온다. 비누가 단단해지면 겉에 찍어주는 금색 인장 덕분에 한층 고급스러워 보인다.
화장품 만들기 체험에서는 전자저울을 사용해 정확히 계량해야 한다.
화장품 만들기는 재료를 용량에 따라 정확히 계량해 넣으면 된다. 전자저울에 빈 용기를 올리고 피부에 좋은 성분을 차례로 넣는데, 단계마다 잘 젓는 게 중요하다. 취향에 따라 라벤더 같은 천연 아로마 향을 첨가하기도 한다. 여기에 생동백오일과 동백꽃을 증류한 물을 넣고 저은 뒤 소독한 용기에 담으면 뽀얀 동백스킨이 완성된다.
체험 프로그램에 참여해서 만든 동백스킨
세안하고 동백스킨과 생동백오일만 발라도 기초 스킨케어는 충분하다. 동백스킨은 스프레이 타입으로 뿌리는 동시에 촉촉이 스며든다. 피부 친화력이 높은 생동백오일도 끈적이지 않고 그대로 흡수돼, 한결 보들보들해지는 느낌이다. 자연에서 얻은 원료라 더 안심된다.
올레산이 풍부한 식용 동백기름
방문자센터에 있는 체험장이 공사 중이라, 지금은 동백마을방앗간에서 프로그램을 진행한다. 비누와 화장품 만들기를 비롯한 체험 프로그램은 마을 홈페이지에서 예약하거나 전화로 문의하면 된다. 제품 주문도 가능하다. 생동백오일과 동백나무 씨앗을 볶아서 짠 식용 동백기름을 판매한다. 동백기름은 참기름이나 올리브유처럼 다양한 요리에 이용할 수 있다. 건강에 도움이 되는 올레산(오메가-9)이 풍부해 ‘동양의 올리브유’라 불리며, 진하고 고소한 향이 으뜸이다.
마을 한가운데 있는 동백 숲
체험이 끝나면 동백나무군락과 돌담 길을 산책하자. 마을 한가운데 있는 동백 숲은 우람한 동백나무 고목을 비롯해 생달나무, 후박나무, 삼나무 등이 어우러진 설촌 터다. 마을이 형성되던 때 방풍림으로 가꾼 숲이 지금에 이르렀으며, 오랜 시간이 지나도 풍취를 돋운다. 나무 덱을 따라 한 바퀴 돌아오는 데 5분이 채 걸리지 않지만, 수백 년 세월을 껴안은 숲이 깊고 아늑하다. 때때로 까만 돌담과 붉은 동백꽃의 강렬한 대비가 고요를 깨뜨린다.
동백꽃이 송이째 떨어지면서 생긴 레드 카펫
동백나무가 워낙 높이 자라, 활짝 핀 꽃을 보려면 하늘을 봐야 한다. 토종 동백나무는 꽃송이째 떨어지기 때문에 탐방로에 줄지어 꽃길이 생기기도 한다. 오늘 하루 동백꽃으로 가꾼 미모를 뽐내며 레드 카펫 위를 걸어보자. 경쾌하게 지저귀는 새소리가 마치 박수 소리처럼 들린다.
카페 창밖으로 초록빛 세상이 펼쳐진다.
제주동백마을과 가까운 수망다원은 그윽한 녹차 향에 물드는 여행지다. 마을 안쪽 좁은 길을 굽이굽이 들어간 곳에 계절을 무색하게 만드는 초록빛 세상이 깃들어 있다. 가지런한 차밭 끝자락에는 자그마한 카페가 단정히 앉았다. 창밖에 펼쳐진 차밭을 감상하며 여유를 부려보자. 맑고 따뜻한 차 한잔에 마음이 정갈해진다.
숲길과 돌담이 어우러진 물영아리오름 둘레 탐방 코스
물영아리오름은 가벼운 트레킹을 즐기기 적당하다. 오름 정상에 형성된 습지는 2006년 람사르협약 습지로 지정됐다. 2022년에는 물영아리오름이 위치한 서귀포시 남원읍이 습지 도시로 인증됐으며, 제14차 람사르협약 당사국총회에서 인증서를 받았다. 정상까지 가파른 계단을 올라야 하는데, 습지를 볼 계획이 아니라면 오름 둘레를 걷는 탐방 코스를 추천한다. 푸른 숲과 너른 들판이 한눈에 들어오는 목가적인 풍경이 설레게 한다.
해안 절벽과 푸른 바다가 어우러진 남원큰엉
남원읍 해안가로 내려오면 푸른 바다가 펼쳐진 남원큰엉을 만난다. 바닷가 절벽에 뚫린 동굴이 파도를 집어삼킬 듯 입을 크게 벌린 모양이 인상적이다. 절벽 위로 주변 경치를 감상하며 걷는 산책로가 조성됐다. 해안으로 이어진 탐방로는 가파르고 미끄러워 조심해서 내려가야 한다.
〈당일 여행 코스〉
제주동백마을→물영아리오름→남원큰엉

〈1박 2일 여행 코스〉
첫째 날 / 제주동백마을→물영아리오름→수망다원
둘째 날 / 남원큰엉→제주동백수목원→쇠소깍
여행 정보
○ 관련 웹 사이트 주소

○ 문의 전화
 - 제주관광정보센터 064)740-6000
 - 제주동백마을((사)동백고장보전연구회) 064)764-8756
 - 수망다원 064)739-8033

○ 대중교통 정보
[버스] 제주국제공항에서 132번 버스 이용, 남원환승정류장(남원읍사무소)에서 남원읍사무소(남) 정류장까지 도보 약 200m 이동, 741-2번 버스 환승, 동백방앗간 정류장 하차, 동백마을방앗간까지 도보 약 140m.

○ 자가운전 정보
제주국제공항→마리나사거리 우회전→연삼로→거로사거리 우회전→남조로교차로 우회전→15km 직진, 수망리에서 태수로 방면 좌회전→신흥 방면 좌회전→신흥사거리회전교차로에서 직진→한신로531번길 방면 우회전→약 150m 이동, 좌회전→제주동백마을

○ 숙박 정보
 - 제주에코스위츠  : 서귀포시 중문상로, 064)738-9975
 - 꿈꾸는노마드  : 서귀포시 선반로, 064)739-3114
 - 쿠지홀리데이  : 성산읍 난산로, 010-5347-8733

○ 식당 정보
 - 흑돼지삼형제 : 흑돼지모둠, 표선면 민속해안로, 0507-1488-4478
 - 토향 : 옥돔국정식, 남원읍 태위로679번길, 064)764-3300
 - 나목도식당 : 생고기, 표선면 가시로613번길, 064)787-1202
 - 의귀리부부막국수 : 막국수, 남원읍 한신로, 064)764-8873


○ 주변 볼거리

※ 위 정보는 2022년 12월에 작성된 정보로, 이후 변경될 수 있으니 여행 하시기 전에 반드시 확인하시기 바랍니다.

※ 이 기사에 사용된 텍스트, 사진, 동영상 등의 정보는 한국관광공사가 저작권을 보유하고 있으므로 기사의 무단 사용을 금합니다.



출처: 한국관광공사

마이 페이지 > 스크랩북에서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소중한 글에 감사 댓글 남겨주세요.

 담기 인쇄 목록 글쓰기




봄 꽃놀이의 신호탄! 너는 매화 나는 산수유 너랑나랑 꽃놀이 여행~ 광양 매화꽃놀이 + 구례 산수유꽃놀이 당일!
4월의 봄, 삼척에 가봄? 봄향기 물씬 풍기는 삼척에서 즐기는 노오란 유채꽃 페스티벌~ 해상케이블카 타고 바다위 여행!
강릉평창 당일 - 봄향기 물씬나는 벚꽃길과 대관령 양떼목장의 만남!! 봄바람 휘날리며 메에~ 흩날리는 벚꽃잎이 메에~
벚꽃하면 진해! 진해하면 군항제!! 내마음도 꽃처럼 활짝피는~~ 2020 진해 벚꽃축제 당일

포미비앤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