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슈/트렌드 | 2019년 하반기 달라진 교통정책

등록일 2019-08-05 00:00

조회수 459

글자확대 글자축소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네이버밴드 페이스북 트위터



올해도 많은 정책들이 개선되고 달려졌습니다. 

특히 대중교통을 많이 이용하는 분들이라면 주목해주세요!


2019년 하반기 어떤 부분이 달라졌는지 확인해 볼까요?




1. 앱을 통한 공항 주차장 간편결제서비스 확대


김포공항 2019년 3월부터 모바일 앱 공항 주차장 간편결제서비스(자동 요금정산)를 

운영하고 있으며, 7월부터 제주, 김해, 대구 등 전국 지방공항에서도 

모바일 앱 공항 주차장 간편결제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습니다.


간편걸제서비스 확대로 자동 출자가 가능해 출차 시간이 단축되고, 

주차장 혼잡도를 완화시킬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됩니다.


2. 출ㆍ퇴근 시간 경부선 전철 급행 확대 추진


지하철 출퇴근자의 편의 증진을 위해 경부선 급행열차를 추가ㆍ확대 운행합니다. 

올해 11월부터 적용될 예정이며, 운행횟수는 1일 34회에서 54회로 늘어나고, 

운행간격은 기존 50분에서 30분으로 단축됩니다.

 


3. 새마을 ㆍ무궁화 등 일반열차 지연배상금 지급 확대


그동안 KTX는 20분 이상, 일반열차는 40분 이상 지연시 지연배상금을 지급했지만, 

이제는 일반열차도 KTX와 마찬가지로 20분이상 지연부터 지연배상금이 지급됩니다.


- 지연배상금 기준 (소비자분쟁해결기준)

지연시간 

 20분 이상

 40분 미만

 40분 이상

60분 미만

60분 이상 

환급금액

 운임의 12.5%

 운임의 25%

 운임의 50%



4. 장애인 콜택시 수 ㆍ이용 대상 확대


장애인 등급제 개편에 맞춰 휠체어 이용자들의 이동권 증진을 위해 

7월부터 특별교통수단인 장애인 콜택시 수가 늘어나고 이용 대상자도 확대됩니다. 

기존 1ㆍ2급 장애인에서 '중증 장애인(보행상 장애로 한정)'으로 확대되어 1.3배 늘었습니다. 

법정 운행대수도 약 3,200대에서 4,600대가 운행됩니다. 

이에 장애인 수 대비 장애인 콜택시 비율도 1ㆍ2급 장애인 200명당 1대에서

 '중증 장애인 150명당 1대'로 개선됩니다.



실생활과 밀접한 관계가 있는 교통정책에 대해서 살펴봤습니다. 

미리미리 확인 후 혜택이 있다면 꼭 챙기세요~!




출처: 기획재정부

마이 페이지 > 스크랩북에서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소중한 글에 감사 댓글 남겨주세요.

 담기 인쇄 목록 글쓰기




이벤트·체험단

기간 2019.09.16 ~ 2019.10.13

DreamMiz

KC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