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푸드&쿠킹 > 요리고수 > 체리맘
골뱅이 소면

등록일 2003-10-15 01:52

조회수 9,661

글자확대 글자축소
카카오톡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네이버밴드
1!@#$골뱅이소면 주재료 캔골뱅이, 오이, 대파,(option - 오징어포나 북어포 한줌정도) 양념장(고추장,고춧가루,설탕,식초,다진마늘,깨소금, 참기름), 통깨 요리조리 1. 깡통에 든 골뱅이로 준비해서 국물은 따라내고 팔팔 끓는 물을 부어 비린내를 없애준다.이렇게 하면 비린내도 제거되지만 골뱅이가 훨씬 부드럽다. 큰 것은 썰어 먹기좋게 준비한다. 2. 오이는 반으로 갈라 길쭉한 반달 모양으로 썬다음 소금을 뿌려 살짝 절인다. 3. 대파는 흰부분만 쓴다.(파란부분을 끈끈한 액이 흘러 먹기에 곤란하다) 파를 길게 찢는 칼이 없다면 흰부분을 반으로 갈라 속에 든 파란 심부분은 발라내고 길죽하게 채썰어 물에 넣고 조물조물 주물러준 다음 물을 갈아 하룻밤 재워두면 좋다. (그래야 매운맛이 순화되어 먹기에 좋다) 허나 급작스레 할때는 찬물에 얼음을 넣고 한 삼십분만 담궈놓아도 괜찮다. 4. 양념장은 고추장과 곱게 간 고춧가루에 나머지 재료를 넣고 준비한다. 북어포나 오징어포를 넣을꺼면 이때 초무침양념에 먼저 무친다. 5. 오이는 꼭 짜서 물기를 제거하고 골뱅이와 파를 넣고 양념장으로 무치고 파를 접시에 깔고 나머지를 담고 통깨를 뿌려 마무리한다. (매운맛이 덜 빠진 파는 함께 무쳐주어서 매운맛을 감하면 좋다) 이때 도라지를 넣고 무쳐도 좋고 골뱅이 국물에 노가리포나 북어를 넣고 무쳐 넣어도 맛이 좋다. 삶은 소면을 양념장에 무쳐 접시에 깔아 내도 맛이 그만이다.고추장은 약간 텁텁한 맛이 있는데 담백하고 깔끔한 맛을 좋아한다면 고추장을 뺀 양념을 쓰면 된다. (우리집은 고추장을 안쓰는 대신 꼭 고춧가루를 곱게 갈아서 쓴다) 얼음을 넣은 차가운 물에 파채를 푹 담궈준다~! 거의 예술인...파채솜쒸~@ 파는 흰부분을 반으로 갈라 속에 든 파란 심부분은 발라내고 길죽하게 채썬다. 통조림겉에 [자연산]이것만 확인하고 수입산이란 표시 못봐서 큰골뱅이를 샀다. 울나라 동해안 골뱅이는 알이 작다...당근 맛도 짱이죠~~~★ 계란이 왜 올려져 있나 하시는분~~~!매울때 하나씩 집어 먹어보세요~! 굿임돠~~~~~♣ 고춧가루를 갈아서 했기때문에 색도 곱게나지만...단백한 맛을 낼 수 있었던 겁니다. 골뱅이매니아들이......보면 오늘밤 잠 다 주무셨네요~!! 캬~~~#하는 소주입맛다시는 소리를 음향으로 넣을까??!! 궁리중인 개구쟁이 체리.맘 갑자기 만들게 되서 준비된 오이가 없어서...옆집에서 하나 꿔왔습니다. 움하하핫~~~!!우낀건 그집 아들 맛사지용을.......울 남푠이 먹은 겁니돠~~~※♨ 쉿~@$%* 절대 발설 하시면 안됩니돠~~~!! 맛엄청 좋았다고 룰루랄라~♬콧노래까지 불렀는데...알면......체리맘 쥑임임돠~@#$&%*


 담기 인쇄 목록 
로그인 후 덧글을 남겨주세요




한국사이버진흥원 제휴강좌 이벤트

DreamMiz

KC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