목록보기 쓰기
링컨의 유머

글쓴이 봄바람

등록 2017-04-19 10:57

조회 3,074

댓글 0

글자확대 글자축소

정치인이라서일까요? 유머 역시 수준이 높네요~~






*링컨의 유머 1
 
미국 대통령 링컨은 원숭이를 닮은 듯한 외모 때문에 못생겼다는 지적을 자주 받았다.

중요한 유세에서 상대 후보가 링컨에게 "당신은 두 얼굴을 가진 이중 인격자야!"라고 하자

 링컨은 "내가 정말 두 얼굴을 가졌다면 이 중요한 자리에 왜 하필 못생긴 얼굴을 가지고 나왔겠습니까?"라고 했다.

링컨은 이 유머 덕분에 그곳에 있는 모든 사람을 자기편으로 만들수 있었다.


*링컨의 유머 2
 
청년 시절 링컨이 급하게 시내에 나갈일이 생겼는데, 그에게는 마차가 없었다.

마침 그때 마차를 타고 시내에 가던 노신사를 만나게 되었다.

 "어르신, 죄송합니다만 제 외투를 시내 까지 갖다 주실 수 있겠습니까?"

 "외투를 갖다 주는 거야 어렵지 않지만 어떻게 시내에서 당신을 다시 만나 외투를 전해 줄 수 있겠소?"

 "그거야 염려하실 것 없습니다. 제가 그 외투 안에 있을 테니까요."


*링컨의 유머 3
 
링컨과 그의 부인 메리는 성격 차이로 종종 갈등이 있었다.

링컨은 성격이 조용하고 신중한 반면 메리는 약간 충동적이고 성급하며 신경질이 많은 편이었다.

링컨이 변호사로 일하던 시절, 아내 메리가 평소대로 생선가게 주인에게 신경질 부리면서 짜증스럽게 말했다.

생선가게 주인은 불쾌한 표정을 지으며 남편인 링컨에게 항의를 했다.

링컨은 가게 주인의 어깨에 손을얹고 이렇게 조용히 부탁했다.

 "나는 15년동안 참고 지금까지 살아 왔습니다.

주인 양반께서는 15분 동안이니 그냥 좀 참아 주십시오."


*링컨의 유머 4
 
하루는 링컨의 어린 두아들이 싸움을 했다.

그 소리가 어찌나 컸던지 이웃집 아주머니가 무슨 큰 일이라도 벌어진 줄 알고 달려와서 물었다.

 "아니, 집안에 무슨 일이라도 생겼습니까?"

그러자 링컨은 너털웃음을 터뜨리며 이렇게 대답했다.

 "걱정하실 필요없습니다. 인류의 보편적인 문제가 발생했을 뿐입니다."

 "도대체 무슨 일인데요?"

 "네, 제가 도넛 세개를 사왔는데, 두아들 녀석이 서로 자기가 두개 를 먹겠다고 야단이지 뭡니까.

그래서 일어난 싸움입니다.

제가 하나를 먹어 치우면 문제는 간단하니까 아무 걱정하실 필요 없습니다."


카카오톡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네이버밴드
 담기 인쇄 답글 목록 글쓰기
로그인 후 덧글을 남겨주세요
글수 글수(6,761 )
쓰기
번호 제목 글쓴이등록일조회수
6946   재밌는 아이디어의 멋진 책장들 고리다2017-08-199
6945   1784년 ~1970년 사이의 서양 여성 복식 삽화 샤베뜨2017-08-1898
6944   아이들 눈은 거짓을 말하지 않는다 히히호호..2017-08-1878
6943   예술의 경지에 도달한 꽃다발 케이크 샤베뜨2017-08-18126
6942   양손으로 그림을 그리는 작가 다림질 2017-08-18128
6941   냥대자루 호호로2017-08-17153
6932   대륙의 신박한 컨닝 방지방법 월요니즘..2017-08-14294
6931   디즈니 청소부는 좀 다르다 웃음충전..2017-08-07614
6930   돈으로 만든 예술작품 샤베뜨2017-08-07539
6929   어느 흔한 가게의 스토리 웃ᇨ..2017-07-31751
6928   남푠 팔아요 2 레벨100멋진걸2017-07-271061
6927   영화볼 때 후드티의 재발견! 웃음충전..2017-07-251036
6926   돌찬지에 미리 예언된 사이 버구니2017-07-171253
6925   아기 팔고오겠다는 아빠, 등짝스매싱 1 발롱발롱..2017-06-272364
6923   몸이 완전 녹슬었나봐요 1 aa112017-06-142844
6922   간장게장은 밥도둑이 아닙니다. 2 웃프다2017-06-122505
6921   의지의 한국인 세상만사..2017-06-052027
6919   여자들이 남자한테 반하는 순간이래요! 헹헹헹32017-05-302108
6918   아빠의 한마디가 더 아프게 만드네 세상만사..2017-05-291431
6916   중국집에서 뜻밖의 교훈 1 내조중2017-05-221790
6915   사진음성지원 ㅋㅋㅋ 꽃나비2017-05-112297
6914   아들의 효도 - 엄마의 명품백 1 여유낙낙..2017-05-082735
6911   마술을 본 원숭이의 반응 ㅋㅋㅋ 은정22017-04-292751
6910   신혼때 보다 더떨리는 남편의 그말. 인생뭐있..2017-04-282772
6909   링컨의 유머 봄바람2017-04-193076
6908   남자와 여자의 인생방정식 ㅋㅋ 1 봄바람2017-04-143468
6907   이국주 허리송인데 재미있네요 ^^ 1 모히또2017-03-164648
6906   조폭의 한 마디!ㅋㅎ 봄바람2017-03-085318
6905   마지막 한 글자때문에... 1 리쿡맘2017-02-156460
6904   유부남의 중고거래ㅋㅋㅋ 1 매미2017-02-135974
6903   하루만에 일본교실 재패한 한국 여고생 ㅇㅇ2017-02-105696
6902   남의거 훔쳐서 여친이랑 나눠먹으니깐 좋냐??!! 총밍2017-02-094949
쓰기
검색 목록보기


미즈 강의실은 할인 중

DreamMiz

  • 상호명:(주)드림미즈 대표이사:천선아 개인정보관리책임:조양래 사업자 등록번호:101-81-54206
  • 통신판매신고:제 2009-서울중구-0544호 기술혁신기업 이노비즈 인증:제8012-1870호 벤처 인증:제200814774호
  • 지식·인력개발사업관련평생교육시설:제 지식-118호 직업정보제공사업:서울청 제2002-9호
  • 유료직업소개사업:중구-유-2010-6호 주소: 서울특별시 용산구 독서당로 46, 한남아이파크 B101호, B102호 (우) 04410
  • 고객지원:02-3668-9700 FAX:02-3668-9799 E-mail:master@dreammiz.com
  • Copyright (c) 2000-2017 (주)드림미즈All rights reserved

KC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