목록보기 쓰기
지혜로운 학습

등록일 2016-04-14 18:59

조회수 1,208

그동안 미루었던 책을 구입하기 위해 오랜만에 서점을 찾았다.

예전과는 다르게 넓은 공간은 서점을 찾은 사람들이 머물 수 있도록 다양한 모양의 쉼터가 자리하고 있었다. 곳곳의 쉼터에는 남녀노소(男女老少) 할 것 없이 이런저런 모습으로 책과 함께 하는 자유로운 시간과 사람이 공존하고 있었다.

여기에 있는 이 많은 사람들은 왜 책과 함께 하고 있을까?

지식을 쌓기 위해... 지혜를 찾기 위해...

그렇다면 지식과 지혜는 무엇이기에 이 많은 사람들을 책을 중심으로 모이게 하는 것일까?


사전적 의미를 보면 다음과 같다.

지식(知識, knowledge) : 정신이 어떤 대상을 아는 작용 및 이 작용에 의하여 알려진 내용

지혜(智慧, wisdom) : 사물의 도리나 선악을 분별하는 마음의 작용

사전적 의미를 정리해 보면 어떠한 대상에 대해 배우거나 경험을 통해 알려진 또는 알게 된 내용에 대해 그 이치를 깨달아 정확하게 분별하는 능력이다.


1977년 미시건 경영대학원 교수인 프라할라드(C. K. Prahalad)교수는 게리 하멜(Gary Hamel)교수와 ‘화난 원숭이 실험(angry monkey experiment)’을 하였다.

우리안에 5마리의 원숭이를 넣은 후 중앙에 사다리를 놓고 그 위에 원숭이가 좋아하는 바나나를 올려놓는다. 원숭이들은 바나나를 먹기 위해 사다리를 올라간다. 그 때마다 아주 차가운 물을 원숭이들에게 쏟아 부어 원숭이들을 놀라게 한다. 이런 상황이 반복되자 얼마 후 우리안의 원숭이들은 사다리를 오르지 않으려 한다.

우리 안에 기존의 원숭이 중 한 마리를 빼고 새로운 원숭이를 투입한다. 새로운 원숭이가 바나나를 먹기 위해 사다리에 오르려하자 이를 본 기존의 원숭이들은 그를 공격한다. 원인을 모르고 몇 번의 공격을 당한 새로운 원숭이는 더 이상 사다리에 오르려 하지 않는다.

일정한 간격을 두고 우리안의 원숭이들을 한 마리씩 교체한다.

이제 우리안의 모든 원숭이는 단 한번도 찬물을 맞아 본 적이 없는 새로운 원숭이들로 바뀌었음에도 불구하고 사다리에 오르려는 원숭이가 있을 때마다 공격은 계속되었고 얼마 후 우리안의 그 어떤 원숭이도 더 이상 사다리에 오르려 하지 않게 되었다.



우리는 위 사례와 같은 환경에서 매일매일 선택의 기로에 서 있다.

때로는 좋아하는 바나나를 먹기 위해 사다리를 타고 올라가는 모습으로

때로는 차가운 물세례로 인해 도전을 포기하고 우리안에 머무는 모습으로

때로는 누군가 도전하는 그 행동을 막거나 못하도록 공격하는 모습으로

때로는 원인이 무엇인지도 모르면서 공격을 당하지 않으려고 시도조차 하지 않는 모습으로

때로는 원인이 무엇인지도 모르면서 절대다수의 행동이나 의견에 합류하는 모습으로

때로는 원인조차 알려하지 않고 그 흐름, 그 관습에 동승하는 모습으로

때로는 집단의 보이지 않는 편견과 폭력성에 무감각해지면서 그것을 정당화하는 모습으로

그 어떤 모습도 옳고 그르다라고 단정할 수 없다. 그러나 그 어떤 모습도 타인이 결정한 것이 아니라 스스로의 결정권을 가지고 자신이 선택하여 결정한 것이다. 그렇다면 우리는 그 결정에 책임을 지는 삶을 살아야 한다.


여성들의 삶이 지혜로운 학습이였으면 좋겠다.

여성은

7,407,007,047명 중 한명을 남편으로 선택했으며

세상에서 가장 큰 출산의 고통을 극복하고 아이를 낳아 이 나라의 일꾼으로 세웠으며

만나거나 스친 적 없는 일면부지(一面不知)의 사람을 부모와 형제로 새롭게 가족구성을 이루었다.

지식으로는, 과학으로는 도저히 이해되지 않을 수 있지만 여성들은 이전에도, 지금도, 앞으로도 다양한 모습으로 그 역할을 감당하고 있다.

여성이 생애 단계에서 맞이하는 일가정 양립, 일학습 병행 등 다양한 것들을

지식과 경험이라는 주춧돌에 지혜라는 기둥으로, 몰입과 열정이라는 서까레에 변화와 혁신이라는 지붕을 올려야 한다.

그리할 때 이 나라의 아이들은 지혜로운 학습의 장을 펼칠 수 있고

이 나라의 젊은이들은 살기 좋은 사회를 만들 수 있는 열정의 장을 넓혀갈 수 있으며

이 나라의 사람들은 나눔과 배려의 문화속에 풍성하고 즐거운 삶을 펼칠 수 있기 때문이다.



 담기 인쇄 목록 글쓰기
덧글수 덧글(2)
로그인 후 덧글을 남겨주세요
  1. 스누피 2016-04-15 17:30     답글 | 공감(0)
    글을 읽고 나니 웬지 더 지혜롭게 살아야겠다는 생각이 드네요~!!!
    배움은 정말 끝이 없는 것 같아요. 그 지혜를 쌓기 위해 열심히 배워야겠네요.
    덧글 덧글수 홍미경 2016-05-19 17:20     공감(0)
    그래서 심장은 떨리는가 봅니다~
미즈 강의실은 할인 중
한춘상 일미 간장게장
판매가 70,000 원
(청소 3종SET) 미라클 곰팡이젤 1EA(120g) + ..
판매가 15,900 원(6%할인)
휴토피아 케어풋 족욕기 HT-1004K
판매가 110,000 원(14%할인)
난타 수원
브레맨
춤추는 허수아비
카봇
또보
보물섬
100매 대전 아쿠아

DreamMiz

KCP